도서안내





일제강점기 보천교의 신국가 건설운동

최고관리자 0 711

4096f6d05f0f01504f334d4c34d171f5_1678111

 

일제강점기 보천교의 신국가 건설운동

안후상  | 2023년 02월 20일

 

교보문고 책 구매하러 가기

 

책소개

이 책은 권력도 책략도 재력도 없는 일제강점기 민중의 민족운동 사례이다 일제강점기에 나라를 되찾을 마땅한 정치적 책략이나 경제적 수단이 없던 민중은 『정감록』이나 강증산의 예언에 의지하여 진인의 출현을 고대하였다. 그리고 고천제나 예언 등을 통해서 민중 중심의 새로운 사회의 건설을 시도하였다. 당시 민중의 집합체인 보천교는 후천선경을 상징하는 중앙본소를 전라북도 정읍군 입암면 대흥리에다 건설하였다. 그리고 대한민국 임시정부와 함께 한국을 독립시킬 것이라고 선전하였다. 그 현실성과는 상관없이 ‘항일’과 ‘민족성’으로 채워져 있는 보천교의 활동을 당시 지식인들은 보지 못하였다. 


이 연구는 그동안 흔히 접할 수 있는 ‘민족운동사 연구’와는 다르다. 사소하고 주변적인 것처럼 여겨지는 방식들로써 민족운동을 전개한 흔치 않은 사례이기 때문이다. 보천교와 보천교계 신종교들의 민족운동 과정에서 구속, 기소된 자는 424명, 이 가운데 154명이 독립유공자이다. 이들은 타자인 일제의 식민 지배에서 벗어나고자 하였지만, 그 방법은 지극히 토속적이고 전통적이었다. 일부 지식인들은 보천교의 이러한 성향을 보지 못하였으며, 심지어 근대성을 선으로 보천교의 전근대성을 악으로 바라보기까지 하였다. 그러면서 민중의 민족성은 점차 설 자리를 잃어갔다.

저자 소개

저자 : 안후상

安厚相, An Hu Sang 


원광대학교 사학과를 졸업하고 성균관대학교(석사)와 전남대학교(박사)에서 한국근대사 및 한국근대종교운동사를 전공하였다. 목아불교박물관, 조계총림 보조사상연구원, 충남대 유학연구소 등에서 다양한 연구 활동을 하였다. 현재 한국신종교학회 이사, 사단법인 노령역사문화연구원 원장으로 있으며, 고창북고등학교 교사로 재직 중이다. 


저서로는 『한국근현대사 이야기, 5ㆍ18과 바나나』와 공저 『한국민족운동과 종교』, 『일제강점기 보천교의 민족운동』, 『조계종사』, 『19세기 사상의 거처』, 『전라북도 근현대 인물이야기』, 『한국독립운동사사전』, 『정읍시사』 외 다수가 있다. 연구논문으로는 「무오년 제주법정사 항일항쟁 연구」, 「보천교와 물산장려운동」, 「식민지시기 보천교의 ‘공개’와 공개 배경」, 「‘보천교의 반일성 연구’를 위한 연구사적 검토」, 「일제강점기 보천교의 독립운동」, 「한국불교 총본사건설과 이종욱」, 「내장사의 유래와 ‘내장산 내장사’ 인식」, 「‘손화중 피체지’ 재고」 외 다수가 있다. 

목차

머리말


제1장 서론


제2장 1910년대 보천교와 법정사法井寺 항일운동

1. 보천교의 조직운동과 법정사 항일운동

2. 법정사 항일운동의 주도 세력


제3장 1920년대 보천교의 신정부新政府 건설운동

1. 보천교의 국호國號 선포와 ‘천자 등극’

2. 보천교의 한국 민족운동 참여와 사회운동

3. 보천교의 ‘군자금 모집계획 사건’

4. 지식인들의 공격과 보천교 쇠퇴


제4장 1930, 40년대 보천교계 신종교들의 신국가新國家 건설운동

1. 선도교仙道敎의 ‘조선 독립운동’

2. 황극교黃極敎의 ‘천류天禷’와 ‘수령제受靈祭’

3. 미륵불교彌勒佛敎의 ‘신인동맹神人同盟 사건’


제5장 결론


참고문헌

Abstract

부록-보천교의 민족운동 관련 통계와 인물

찾아보기


기본정보


ISBN 9788928517909 ( 8928517907 )

발행(출시)일자 2023년 02월 20일

쪽수 416쪽

크기 181 * 232 * 33 mm / 1030 g 판형알림

총권수 1권

시리즈명 아르케북스

 

(교보문고 책 소개에서 발췌) 

Comments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